농구 분류

KBL 컵대회 SK가 삼성을 91-87로 꺾고 MVP 워니의 화려한 활약

작성자 정보

  • 먹튀가이드 작성
  • 230 조회
  • 작성일

본문

안녕하세요. 먹튀예방의 선두주자! 안전한 사이트찾기! 올바른 게임문화를 지향하는 "먹튀가이드"입니다.

  



KBL 컵대회 SK가 삼성을 91-87로 꺾고 MVP 워니의 화려한 활약




09127c2a34c0bf2d29abeb915b3ef842_1696902946_0575.webp

 

 

 KBL 컵대회에서 SK가 삼성을 91-87로 이기고 첫 승을 차지했습니다. 이 경기에서는 외국인 선수 MVP 자밀 워니가 33득점 10리바운드 6도움을 기록하며 화려한 개인기를 선보였고, 허일영 역시 23득점 5리바운드로 활약했습니다. 이외에도 오재현이 9도움으로 경기를 지휘하며 12득점을 올렸습니다.


 SK는 지난 시즌 MVP 오세근을 영입하며 우승 후보로 꼽혔으며, 이 경기에서 꼴찌 팀인 삼성을 상대로 좋은 위력을 보여주었습니다.


 반면 삼성은 새로 합류한 선수들이 공격을 주도했습니다. 특히 210cm의 빅맨 코피 코번은 33득점 9리바운드로 팀을 이끌었고, 필리핀 국적의 아시아쿼터 가드 아반 나바 역시 3점 슛 3개를 넣으며 17득점을 기록했습니다. 그러나 에이스 이정현과 주전 가드 김시래는 득점 면에서 기대에 미치지 못했습니다.


 이 경기는 코번과 워니의 경기로 시작되어 팽팽한 접전이 펼쳐졌으며, 경기 중반에 SK가 리온 윌리엄스의 활약으로 승부를 뒤 집었습니다. 전체적으로는 워니와 코번의 역할이 큰 효과를 발휘하며 경기가 진행되었습니다.


 수원 KT는 상무를 102-84로 이기고 승리를 차지했습니다. 새로 합류한 외국인 선수 페리스 배스가 26득점 5리바운드로 활약했으며, 이두원 역시 19득점 4리바운드를 기록하여 송영진 KT 감독에게 첫 승을 선물했습니다. 상무는 박정현이 30득점 9리바운드, 한승희가 23득점 10리바운드로 분전했지만 수비에서 문제를 겪어 대량 실점하였습니다.




KBL 전설 오세근, KGC에서 SK로의 이적 발표에 농구계가 놀랐다

관련자료

  • 양모씨
  • 작성일
용병이 짱이다 ㅋㅋㅋ

  • 리버퓰
  • 작성일
워니를 누가 막냐 ㄷㄷ

  • 비마중
  • 작성일
커리 저리가라네

  • 카틀레야
  • 작성일
사기캐네ㅋㅋㅋㅋ

  • 네이팝
  • 작성일
커리 담당 일찐 자밀 워니 아닌가요 ㅎㅎ

  • 가사노동
  • 작성일
올시즌 득점 1위 가즈아~~~

컨텐츠 정보

먹튀가이드 - 먹튀검증사이트, 토토 먹튀검증 & 토토사이트 먹튀 검증 커뮤니티 보증하는 인증업체사고시 전액보상 약속드립니다.
RSS
알림 0